명동 마노디셰프

마노디셰프(Mano di Chef)

이태리어로 마노(mano)는 손을 뜻하고, 셰프(chef)는 전문요리사를 뜻합니다.
2007년 6월에 역삼동에 첫 매장이 생긴 이후 삼성과 명동에 분점을 냈습니다.

마노디셰프 명동점

2호선 을지로입구역과 4호선 명동역 사이에 위치해 있습니다.
이름은 명동점이지만 지하철 역으로부터의 거리는 을지로입구역이 더 가깝습니다.

평일 저녁에 가려면 적어도 이틀 전에 연락해야 합니다.
대기자가 많기 때문에 예약시간은 10분까지만 유효합니다.
그보다 늦게 도착하면 예약이 자동으로 취소됩니다.

명동 높은 곳에서 식사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입니다.
창가에 앉으면 길거리가 내려다보이기는 하지만 주변 건물에 가리기 때문에 전망이 좋은 편은 아닙니다.
조용하고 실내 조명이 은은하고 분위기가 좋다는 것이 장점입니다.

메뉴가 싼 편이 아니고 맛이 특별히 뛰어난 것은 아니지만, 분위기가 좋고 조용히 얘기하기 좋기 때문에 결혼기념일과 같이 특별한 날에 오는 것을 추천합니다.

빠네 풍기 파스타 16,500

스테이크 피자와 함께 이곳을 대표하는 메뉴입니다.
빵 안에 파스타와 함께 버섯과 크림이 푸짐하게 들어 있어 혼자 먹기에는 양이 많습니다.
버섯에서는 비린내가 나지 않아서 좋습니다.
다만 빵이 질기기 때문에 함께 제공된 나이프로는 잘 썰리지 않는다는 점은 아쉽습니다.

연락처

02-777-7047

http://www.manodichef.co.kr/

서울시 중구 명동2가 50-14 11F (유네스코회관 11층)

지도 크게 보기
2012.12.8 | 지도 크게 보기 ©  NHN Corp.

관련 포스트

답글 남기기

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.